esesang91.com 정태홍목사
  | HOME | 상담&내적치유 | 다른사역들 | 경건훈련 | 성경적치유 | 정목사의생각 | 정목사의설교 | 사는얘기들 | 생활정보| 추천도서| 연락처Contact

회원등록 비번분실

의미와 통일성에 근거한
RBD Counseling
010-4934-0675














전체방문 : 138,786
오늘방문 : 1
어제방문 :
전체글등록 : 9,647
오늘글등록 : 2
전체답변글 : 54
댓글및쪽글 : 1498
movement
현대
영성
[전체보기] [1유기성_영성일기] [1] [1] [1] [1] [1] [1] [1] [1] [1] [방언] [88언론자료]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12-20 (목) 11:33
분 류 1
"읽기허용 레벨 3"
ㆍ추천: 0  ㆍ조회: 13      
IP: 183.xxx.226
유기성 목사 “예수님 바라보기, 조금만 더 깊이…”



유기성 목사 “예수님 바라보기, 조금만 더 깊이…”
이대웅 기자 입력 : 2018.12.16 23:12  

“그저 바라보는 것과 24시간 예수님 바라보려는 것은 다르다”
영성일기 유기성
▲유기성 목사. ⓒ선한목자교회

유기성 목사(선한목자교회)가 ‘조금만 더 깊이’라는 제목의 글을 12일 SNS에 게재했다.
그는 “예수님께서 마태복음 13장 44절에서 밭에 감추인 보화를 발견한 농부 이야기를 하셨다”며 말씀 본문을 소개했다.

“밭에 보화가 감추어져 있었습니다. 밭의 주인은 그것을 모르고 그 밭을 다른 사람들이 경작하도록 빌려줬습니다.

먼저 A라는 사람이 그 밭을 빌려 농사를 했는데, 그 사람은 보화를 찾아내지 못하였습니다. B라는 사람이 농사를 했을 때도 아무 것도 발견하지 못했습니다. 그러다 C라는 사람이 그 밭을 경작하게 되었습니다.

이 농부가 쟁기를 가지고 밭에 나갔습니다. 그러고서는 빌린 그 밭을 갈기 시작했습니다. 비록 남의 밭이지만, 자기 밭을 가는 것처럼 힘을 다해 밭을 갈았습니다. 깊이 파서 돌들을 골라내 버리고… 또 단단한 흙을 부수면서… 거칠고 못 쓸 땅을 옥토로 만들어 가면서 농사를 지었습니다.

그런 어느 날, 여전히 밭을 깊이 갈아 엎는데, 쟁기 끝에 무엇이 ‘달그락…’ 하고 걸리는 것입니다. 그 밭에 감추인 보화였습니다. 이 소작농은 너무 너무 기뻐서… 자기 재산을 전부 다 팔아 그 밭을 사 그 보화를 차지했다는 것입니다.”

유기성 목사는 “A라는 사람과 B라는 사람은 왜 이 보화를 발견하지 못하였을까? 대강 대강 밭을 갈았기 때문”이라며 “인터넷에 보니 이런 글이 있었다. ‘실패하는 사람의 몸에는 못된 벌레가 한 마리 살고 있습니다. 그 벌레 이름은 “대충”입니다’. 그 밑에 댓글이 달렸다. ‘내 몸에는 두 마리가 살고 있습니다’”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하나님께서 우리를 보시며 안타까우실 때가 많을 것이다. 보화가 감춰진 것을 훤히 알고 계신 하나님이시기에, 더욱 안타까우실 것”이라며 “‘“조금만 더 깊이 파헤쳐 봐, 조금만 더 깊이 파 보란 말이야!’ 하실 것”이라고 했다.

유 목사는 “설교 준비를 하면서, 성경 속에 온통 보화가 감추어져 있음을 깨닫는다. 첫 번째 읽을 때는 전혀 보이지 않던 것이 3번째 읽을 때 드러나는 것이 있고, 10번째 읽을 때 보이는 것이 다르고, 12번째 읽을 때 비로소 깨달아지는 것이 있다”며 “제가 ‘24시간’ 예수님을 바라보면서 깨달은 것이 바로 이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주님을 바라보는 것도 ‘24시간’ 이라고 생각할 때, 마음이 달라진다. 기쁨도 달라진다. 그 동안도 ‘예수님을 바라보아야 한다’, ‘예수님이 마음에 계심을 믿어야 한다’고 했지만, 며칠이었고 길어야 몇 주였다”며 “그런데 예수동행일기를 쓰면서 예수님을 바라보는 것이 한 달 계속되고, 그것이 1년이 되고 이제 8년이 넘으면서, 믿음의 눈이 전혀 새롭게 열리는 것을 체험한다”고 전했다.

유기성 목사는 “그저 예수님을 바라보는 것과 24시간 예수님을 바라보려는 것이 다르다. 하루를 주님을 바라본 것과 8년을 주님을 바라보며 사는 것이 얼마나 큰 차이를 가져왔는지 모른다”며 “그것은 매일 일기를 쓰며 주님을 바라보며 살았는지 점검하면서 가능했다”고 말했다.

또 “‘도무지 바빠서’, ‘몸이 너무 피곤해서’…, 충분히 이해한다. 그러나 돈 버는 일이라면, 학위 논문이라면,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하기 위해 쫓아다닌다면 어떨까 생각해 보아야 한다”며 “하나님과의 관계가 그보다 못한 것일까”라고 반문했다.

시편 63편 1절 ‘하나님이여 주는 나의 하나님이시라 내가 간절히 주를 찾되 물이 없어 마르고 황폐한 땅에서 내 영혼이 주를 갈망하며 내 육체가 주를 앙모하나이다’, 예레미야 29절 13절 ‘너희가 온 마음으로 나를 구하면 나를 찾을 것이요 나를 만나리라’ 말씀을 적은 뒤, 그는 “여러분 조금만 더 힘을 내자. 좀 더 깊이 파는 마음으로 주님을 바라보며 기도하며 순종하자”며 “그리하여 여러분 모두 다 감추어진 보화를 찾으셨으면 좋겠다”고 글을 맺었다.

자료출처 http://www.christiantoday.co.kr/news/318487


 '나는 더 깊이 파서 보화를 발견했다'
이것이 기독교 신앙일까요?

  0
3500
윗글 임영수 목사 "영성목회, 이렇게 하라"
아래글 물유진 피터슨_총새에 불이 붙듯
정목사의 설교듣기
번호 글제목 조회
49 80 오늘날 방언, 과연 성경적인가 "하늘의 언어" vs "중지된 은사" 1
48 80 김우현 감독 「하늘의 언어」에 나타난 방언의 신학적 비평 0
47 88 윤종모_폭포처럼 쏟아지는 참나의 눈부신 빛살을 보라! 10
46 88 윤종모 주교 "'오직 예수'가 배타성을 띨 때 우상이 된다" 1 40
45 유튜브로 '속세 탈출'하는 2030...마인튜브를 아십니까 5
44 임영수 목사 "영성목회, 이렇게 하라" 8
43 1 유기성 목사 “예수님 바라보기, 조금만 더 깊이…” 13
42 물유진 피터슨_총새에 불이 붙듯 7
41 1 "예수를 바라보자"가 24시간 예수님을 바라보라는 뜻인가? 12
40 1 유기성 목사님께 드리는 글~ 1 9185
39 88 나르시시즘(자기도취)에 빠진 한국교회여 케노시스(자기 비움)로 돌아가라! 9
38 1 유기성_영성일기_“주님으로부터 온 메시지가 도착했습니다!” 23
37 1 ‘영성일기’로 나는 죽고 예수로 산다 14
36 1 당신은 무엇을 “아테니조” 하고 있습니까? 9
35 1 잘못된 성경해석과 영성일기_언제까지 예수만 바라보란 말인가? 10
34 1 유기성목사_영성일기_죽을 때와 살았을 때 1 31
33 1 유기성_영성일기_예수님 안에 거하라 2+3 39
32 1 유기성목사_영성일기_“안되는데 어떻게 합니까? 2 26
31 1 유기성_영성일기_내가 주님만 바라봅니다? 29
30 1 길을 찾는 사람에게 1 18
123

정목사의 설교듣기

대표전화 : 010-4934-0675 주소: 경남 거창군 가조면 마상리 460-1